이 페이지의 내용을 보려면 최신 버전의 Adobe Flash Player가 필요합니다.

Adobe Flash Player 내려받기

 
 
 
우럭회
표준말로는 [조피볼락]이며 이곳에서 잡히는 우럭은 살결이 담홍색이며 육질이 좋아 미식가들이 즐겨 찾습니다.
어느 음식점에서나 우럭회를 뜨고 남은 머리, 내장 등은 매운탕을 끊여주는데 특히 봄철 우럭은 기름기가 졸졸 흘러
술 마신 다음 속풀이 해장 음식으로도 인기입니다.
 
 
꽃게
태안지역의 꽃게는 다른지역 꽃게보다 껍질이 두껍고 연푸른색을 띠며 맛도 뚜렷이 구별된다. 꽃게탕은 얼큰하면서도 시원한 국물맛에 사시사철 식도락가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그리고, 속이 꽉찬 꽃게를 증기로 쪄서 먹는 찜은 고소하면서도 입세서 살살 녹는 맛에 어린이들이 매우 좋아한다. 또한 안면도지역의 게장은 짜지않고 맛있기로 유명하며 방송에도 자주 소개되어 안면도를 찾는분들은 한번쯤 맛보고 돌아가기도 한다.
 
 
단풍처럼 붉게 익어가는 맛있는 "대하"
주로 추석전에 앞바다에서 잡히기 시작하며 보통 12월 중순 정도까지 싱싱한 대하를 맛볼 수 있다. 매년 가을이면 백사장에서 자연산 대하 축제가 열려 인기가 높다. 살아있는 대하는 껍질을 벗긴 몸통만 날것으로
초장에 찍어 먹기도 하고, 남긴 머리와 꼬리 등은 버리지 않고 모았다가 다른 새우와 함께 소금과 구워먹으면 된다.- 시기 : 4, 5월/9~12월
 
 
조개구이
'봄 조개, 가을 낙지’ 라는 말이 있다. 말그대로 조개는 봄에, 낙지는 가을에 맛이 최고라는 말이다. 조개는 보통 탕으로 먹거나 칼국수·스파게티 등에 넣어 감칠맛을 돋우는 재료로도 사용되곤 하지만 바닷가에서 싱싱한 조개를 구워먹는 것도 별미 중의 별미이다.
 
 
닭볶음탕
직접키운 건강한 토종닭으로 바로 요리하기 때문에 육질이 쫄깃하고, 크기와 색상 또한 일반닭과는 전혀 다릅니다, 맛은 담백하고 느끼하지 않으며, 깔끔한 맛이 일품입니다. 매콤한 양념과 싱싱한 야채가 어우러진 쫄깃쫄깃한 토종닭고기의 맛을 즐겨보세요.

초가삼간
메 뉴: 닭볶음탕, 두부김치, 두부버섯전골, 옷닭, 오리무줄럭,
묵은지삼겹살, 해물파전
주 소: 충남 태안군 안면읍 창기리 1303-16번지
연락처: 041-672-7288 , 010-9896-0288

 
 
간월도 영양굴밥
서해안 청정 해역에서 생산되고 있는"참굴"은 임금님 수라상까지 진상된 특산물로써 썰물과 밀물에 의한 자연 일광 노출로 영양 염류 등의 공급이 풍부하여 속살이 단련되고 살 눈이 두터워 "굴밥"으로 유명하며 남해산보다 맛이 신선하고 최고의 영양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인근 바닷가 아낙들이 채취한 굴을 쌀과 함께 솥에 넣어 참기름을 넣은 후 밥을 한다. 밥이 다 되면 돌솥에 각종 아채와 양념장을 넣고 비빈다. 쌀과 함께 익은 굴이 은은한 향을 내는데 생굴의 비린내가 전혀 없고 입안에 씹히는 굴의 육질이 제법 감칠맛을 낸다.

간월도 맛동산

메 뉴: 영양굴밥, 영양굴파전, 갱개미무침, 발명특허 청국장
주 소: 충남 서산시 부석면 간월도 1길 95-5번지
연락처: (서선농장A방조제옆)041-689-1910